항균페인트 숲속향기

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현재 위치
  1. 게시판
  2. 공지사항

공지사항

공지사항입니다.

게시판 상세
제목 [한국도 '포름알데히드' 비상] 신축아파트 3년 지나도 농도 2배
작성자 대원인데코 (ip:)
  • 평점 0점  
  • 작성일 2011-06-13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2832

2011년 4월 미국에서는 포름알데히드가 발암물질로 규정됐다.

미국 국립보건원(NIH) 사한 '독성물질 관리프로그램'이 포름알데히드,

청목향(아리스톨로크산/한약제로 쓰이는 유해물질)은 발암물질로, 스틸렌은 발암의심물질로 지정.

 

포름알데히드는 강한 자극성 냄새가 나는 무색의 가연성 기체로 물에 녹이면 방부제나 소독용으로 쓰이는

포르말린이되며 포름알데히드는 주로 합판, 플라스틱, 합성수지, 단열재, 접착제, 헤어 트리트먼트 제품

등을 만들때 쓰이기 때문에 노출될 확율이 높습니다

발암의심 물질 스티렌은 스티로폼, 단열재, 일회용 컵 등에 쓰이며 산업현장에서는 선박, 자동차제조,

욕조, 샤워 부스 제조 등에 스티렌이 사용된다고 합니다.

 

[한국] 놀이방, 유치원 실내공기서도 검출

포름알데히드(HCHO)는 벤젠, 톨루엔 등 휘발유처럼 톡 쏘는 냄새로 신경과 피부를 자극하는

휘발성 유기화합물(VOCs)과 함께 대표적인 실내 공기 오염물질이며 이번에 미 보건기구가 발암성이

충분한 물질로 지정했지만 국제암연구기구(IARC)는 이미 오래전에 '인체 발암물질'로 규정.

 

포름알데히드는 접착제, 페인트 등에 주로 포함되어 있으며 합판, 파티클보드 등으로 만드는

실내 가구나 목재 바닥 등에서 포름알데히드가 주로 뿜어져 나와 실내공기를 오염시킨다는

연구결과가 제시되었다.(2009년 국립환경과학원 연구결과가 대표적임)

 

환경과학원이 전국 갖기 신축 아파트 72가구를 대상으로 실내 공기 중 포름알데히드의 농도를

2006년 부터 3개월 단위로 추적 조사한 결과 입주한지 3년이 지나도 입주전보다 최소 2배이상 농도가

더 증가한 것으로 확인되었다.

 

톨루엔 같은 휘발성유기화합물은 입주후 3~4개월이 지나면 지속적으로 농도가 떨어졌지만

포름알데히드는 입주 후 2개월 시점에서 입주 전보다 5배 수준으로 급증한 뒤 입주 이후 3년이

지날때 까지 입주 전보다 2~3배 높은 농도가 지속적으로 유지됐다는 것이다

 

2010년 환경부가 놀이방, 유치원 등 수도권 보육시설 166곳을 대상으로 실시한 실내공기질 조사결과에서도

포름알데히드가 높은 농도로 검출되기도 했다.

현재 실내공기질 관리법은 다중이용시설의 포름알데히드의 농도가

공기 1㎥ 당 100㎍(마이크로그램.100만분의 1g)이하로 유리 관리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조선일보 요약-

 

천연음이온페인트 숲속향기는 제품자체에서 포름알데히드가 검출되지 않았으며

시공후 실내 가구 등에서 발생되는 유해성물질을 탈취합니다 

첨부파일
비밀번호 수정 및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댓글 수정

비밀번호 :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장바구니 0

맨위로